강원지방경찰청, 연말연시 음주운전 집중단속 추진
상태바
강원지방경찰청, 연말연시 음주운전 집중단속 추진
  • 뉴경찰신문
  • 승인 2020.12.0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지방경찰청(청장 김규현)은 ‘코로나19’ 이후 음주 교통사고가 지난해 대비 증가하였고,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음주단속이 느슨해질 것이라는 인식이 확산될 우려가 있어 음주운전 집중단속에 나선다고 밝혔다.

※ 11.30. 현재 △음주사망 59%(17→7명) 감소 △음주사고 29%(426→548명) 증가이번 집중단속은 12.1.부터 내년 1.31.까지 두 달간 도내 음주 교통사고 다발지역 중심으로, ‘비접촉 음주감지기’를 활용하여 20~30분 간격으로 장소를 이동하는 ‘스팟(Spot) 이동식’ 음주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특히, 음주 교통사고 예방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지역 특성에 맞는 ‘상시단속 체계’를 전면 가동하여 음주운전을 뿌리 뽑겠다는 방침이다. 음주운전자에 대한 단속뿐만 아니라 차량 동승자에 대해서도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형사입건하는 한편,상습 음주운전자의 경우에는 구속 또는 차량을 압수 조치하여 음주운전사범에 대해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

지난 10월에는 강릉에서 과거 4회 음주운전 경력이 있는 운전자가 혈중알콜농도 0.175%의 음주 상태에서 또다시 음주운전하여 운전자를 구속하였고, 같은 달 평창에서는 혈중알콜농도 0.061%의 음주 상태의 운전자가 같이 마늘 작업을 하던 피해자를 사망케하여 2번의 음주운전 전력을 확인한 후 운전자 소유 차량을 압수한 사례가 있다.

이처럼 경찰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중대한 위험을 야기하는 음주운전을 근절하기 위해 관련 행위자에 대하여 ‘음주운전 무관용 원칙’에 따라 조치하고, ‘한 잔이라도 술을 마시고 운전하면 단속된다’는 인식이 퍼질 수 있도록 음주 교통사고 예방에 주력할 계획이다.

강원지방경찰청에서는 음주단속은 ‘365일, 언제 어디서나’ 이루어지고 있으므로, 음주운전은 무조건 단속된다는 인식을 가져야 하며,시민들께서도 ‘음주운전 안하기’ 동참은 물론, 음주운전이 의심되는 차량에 대하여는 ‘112’로 적극 신고하는 등 나와 내 이웃의 안전을 보호하는 ‘거리의 수호자’ 역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김주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